여선교회가 늦은 밤 교회에 함께 밤을 지새우며, 예배하고, 기도하고, 교제하는 귀한 시간을 가졌습니다. 

많은 지체들이 함께 하지 못하였지만, 서로를 알아가고, 이해하는 시간이 되었습니다. 

올 한 해 여선교회 분들의 하나님과 교회를 위한 헌신과 봉사 기대됩니다. 


kcbcDSC02933.JPG kcbcDSC02934.JPG kcbcDSC02936.JPG kcbcDSC02937.JPG kcbcDSC02938.JPG kcbcDSC02939.JPG kcbcDSC02940.JPG kcbcDSC02941.JPG kcbcDSC02942.JPG kcbcDSC02943.JPG kcbcDSC02944.JPG kcbcDSC02945.JPG kcbcDSC02946.JPG kcbcDSC02948.JPG kcbcDSC02951.JPG kcbcDSC02952.JPG kcbcDSC02954.JPG kcbcDSC02957.JPG kcbcDSC02958.JPG kcbcDSC02959.JPG